> 인기 > 주제별 > 기독교/불교/기타

  
    • 평생감사

      전광 저 | 생명의말씀사 | 2007.03.23

      4
    • 지극히 작은 일에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의 마음은 늘 행복하다. 그것은 행복이 소유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감사할 때 주어지기 때문이다. 우리는 때때로 평범한 날들이 얼마나 행복한지 잊고 살지만, 하루라도 고난으로 힘든 일을 겪게 되면 지루하게만 보였던 하루가 얼마나 행복한 날이었는지 그 평범함에 감사하게 된다. 감사로 하나님의 마음을 움직여 ...
    • 불교와 과학, 진리를 논하다

      사이토 나루야, 사사키 시즈카 저/이성동, 박정원 역 | 운주사 | 2012.02.17

      1
    • 과학은 논리의 틀 안에서는 파악 불가능한 현상에 대해 안이하게 창조신에 의존하지 않는다. 그것이 과학과 종교의 차이점이다. 그럼에도 종교 특히 불교와 과학의 공통점이 있다면 그것은 바로 수행자와 과학자들이 생계유지 수단을 사람들의 호의 즉 보시에 기댄다는 점이다. 또한 불교는 본질적으로 절대자를 인정하지 않고 수행을 통한 자기 수양을 추...
    • 존 번연

      오병학 저 | 규장 | 2014.03.13

      2
    • 천로역정을 지은 저자 존 번연은 영적으로 거듭나기 전 죄성이 깊은 삶을 살았다. 신앙과 거리가 먼 삶을 살다가 좋은 아내를 맞이하여 신앙생활을 하였지만 아직은 미숙한 신앙인에 불과했다. 외면적으로만 변화된 신앙인에 머물렀다. 하지만 존 기포드라는 목사를 만나 인간의 죄를 대속하신 예수님을 믿고, 하나님의 은혜로 사탄과의 영적 전쟁에서 승...
    • 백악관을 기도실로 만든 대통령 링컨

      전광 저 | 생명의 말씀사 | 2003.01.25

      1
    • 믿음의 가정에서 태어난 링컨은 어린 시절부터 신앙심 깊은 어머니의 영향을 받으며 자랐다. 링컨은 비록 정규 교육을 1년도 받지 못했지만 어려서부터 독서에 매진하며 자신의 모자란 부분을 채워갔고, 이는 곧 그가 훌륭한 대통령이 되도록 이끌어주는 자양분이 되었다. 이처럼 신앙심 깊은 어머니 밑에서 독서를 하며 자란 링컨은 어느덧 성숙한 그리스...
    • 성경이 내 몸을 살린다

      원제 : Greater health Gods way

      스토미 오마샨 저/문지숙 역 | 교회성장연구소(ICG) | 2008.08.18

      9
    • 우리 몸은 하나님이 거하시는 귀한 성전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항상 몸을 귀하게 여겨야 한다. 지금 우리가 어떤 모습일지라도 우리 몸을 존중하고 사랑해야 한다. 성경은 “육체의 생명은 피에 있음이라(레 17:11).”라고 한다. 만약 혈액이 깨끗하다면 우리 몸은 엄청난 세균에 둘러싸여 있어도 아무 문제 없다. 완벽한 건강을 위한 7단계는 우리에게 깨...
    • 성서 건강학

      황성주 저 | 국민일보 제네시스21 | 1992.05.01

      3
    • 건강에서도 중요한 원칙은 심은 대로 거둔다는 원리이다. 성경에 나온 원리만 잘 지키면 우리의 건강은 보장된다. 성경은 우리에게 부지런하라고 권한다. 실제로 우리 몸에 꼭 필요한 근력과 심폐기능과 유연성은 쓰면 쓸수록 더욱 발달하게 된다. 또한 너무 과식하지 않고 적당히 먹어야 한다. 그리고 특별히 때에 맞춰 금식을 한다면 몸은 노폐물을 잘 ...
    • 내 눈에는 희망만 보였다

      강영우 저 | 두란노 | 2012.03.19

      5
    • 한국 최초의 시각장애인 박사인 강영우는 장애를 가진 몸인데도 불구하고 참으로 많은 일을 하였다. 자녀들에게도 보통사람이 하는 것 이상으로 더 많은 것을 해줄 수 있다고 가르쳤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통합학교를 다닌 자녀들의 시각과는 달리 한국사회에서는 장애를 보는 관점이 달랐다. 장애에 대한 편견을 피부로 느끼며 멸시와 천대 속에서도 안...
    • 교회 다니면서 그것도 몰라?

      조성돈 저 | 국제제자훈련원 | 2010.05.19

      5
    • 건강한 신앙생활을 하고 싶다면 교회생활도 건강하게 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경건하게 드리는 예배와 기도를 통해 하나님을 경배하고 대화하는 시간을 놓치지 말아야 한다. 그리고 규칙적으로 성경을 읽고, 예배와 일상에서도 늘 찬양하는 습관을 들인다. 헌금도 자원하는 마음으로 드리는 바른 이해가 필요하다. 또한, 교회의 구성원과 하는 일에 대...
    • 내가 고통당할 때 하나님 어디 계십니까?

      원제 : Where is God When It Hurt?

      필립 얀시 저/이영희 역 | 생명의 말씀사 | 2010.06.29

      0
    • 대부분의 경우, 고통을 회피함으로써 고통을 피하고 싶어 한다. 하지만 고통은 유익한 것으로 우리의 생명을 보존하고 유지시키는 장치다. 예를 들어 한센 병 환자들의 몸이 썩는 것은 위험을 경고하는 신경이 마비되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고통이 유익을 준다 해도, 주위를 둘러보면 이유도 없이 고통과 고난 가운데 빠진 사람들이 있다. 그들을 보며 우...
    • 소그룹이 희망이다

      조엘 코미스키 저/주지현 역 | NCD | 2011.08.19

      3
    • 교회 소그룹 운동의 세계적인 전략가, 조엘 코미스키가 소그룹 성장과 성숙의 유일한 돌파구를 제안한다. 기도와 말씀을 통한 기초를 세웠다면, 이제는 사람에 대한 충분한 이해에 기초한 관계 형성이 필요하다. 그리고 리더가 변하지 않는다면 소그룹은 정체되고 제자리에 머무른다. 한 사람의 리더가 소그룹을 어떻게 이끌어가야 하는지 그 본질과 전략...

 [1]  [2]  [3]